내 아이폰3Gs와 아이폰4 인증샷

 

아이폰4를 만났습니다. 오늘 집에 온 동생 친구녀석이 새로 산 폰이라며

눈앞에 아이폰4를 내밀더군요. 위너 인증입니다.

 

아이폰4의 디자인은 정말 괜찮습니다. 호불호가 갈리겠지만

직접 만져보지 않고 대충 사진만 본 것보다 전혀 다른 질감이더군요.

한마디로 너무 잘 만들어졌습니다.

 

묵직한 무게가 흠이 되나요? 요즘은 너무 가벼운것들이 많아서 문젠데

아이폰4는 정말 무겁습니다. 아이폰3Gs보다 훨씬 무거워요~ 그런데

이 묵직함이 고급스러움으로 느껴집니다. 실제로 들어보세요.

 

 

방금 전 사온 따끈따끈한 아이폰4입니다.

묵직해보이는 저 디자인과 옆의 스테인리스 안테나 부분의 깔끔한 마감처리가

정말 기계적 아름다움을 잘 나타내고 있습니다.

 

아이폰4외형

 

박스내용물은 뭐 볼것도 없습니다.

설명서하고 유심 핀, 충전기밖에 없죠.

다른 서비스 품목같은건 없습니다. 아아 애플..

 

 

첫 화면입니다. 아무것도 건드리지 않은 순정상태의 아이폰

조금 있으면 수많은 어플들로 가득 차겠지만 ㅋㅋ

 

 

화면 가운데가 그 문제의 데스그립 위치입니다. 저곳을 꽉 쥐면

수신 안테나가 번지점프를 한다고 하죠~ ㅋㅋ

 

 

볼륨과 진동모드 버튼. 깔끔하게 처리되어 있습니다.

요즘 애플의 맥북프로버전의 디자인을 차용한 듯 미니멀리즘의 극치로군요 ㅋ

 

 

이어폰 잭과 슬립버튼입니다.

아이폰덕에 휴대폰에 이어폰잭을 그대로 꽂고 사용할 수 있게 되었죠.

위치 자체는 전혀 변화가 없더군요.

 

 

뒷면입니다. 강화유리 보호필름을 떼지도 않아

좀 지저분한 편인데… 애플로고 제꺼하고 똑같습니다. 에이

하나도 안 부럽습니다 ㅠ

 

 

아이폰4는 마이크로유심을 사용하죠.

제 아이폰3Gs와 호환은 꿈도 꾸지 말란 소립니다 ㅋㅋ

유심 슬롯도 오른쪽 측면에 달린 모습입니다.

 

 

전면카메라입니다 보이시죠?

70만화소일 뿐이지만 그래도 전면카메랍니다! 셀카가 되죠 ㅋㅋ

페이스타임을 위해 만든 카메라지만 그래도 셀카를 원하는 여성들이

또 하나 눈독들일 만한 폰이 나왔다는게 중요~

아이폰4 들고 셀카 찍는 분들 많이 보이겠네요.

 

 

홈버튼과 아랫도리입니다.

 

 

문제의 안테나 부분입니다. 왼쪽부분이 와이파이, 블루투스 부분이고, 오른쪽이 전화 부분인데

이것들이 접촉이 되면 성능이 극적으로 하락하는 모양이예요.

제가 직접 잡아봤었는데 잘 모르겠었지만… 언제 다음에 실험해 봐야지

 

이 다음은 직접 사용한 이야기를 올리겠습니다.

좋은 주말들 되세요^^

신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