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번엔 그냥 치마입은 소녀 그림입니다.

맨날 소녀만 그린다고 뭐라하셔도 뭐 어쩔수가 없어요

할머니를 그리면 별로 안좋아하시잖아요…

 

 

 

 

이맘때는 인체 연습을 하던 때라 꼼꼼하게 데셍을 하고 있었네요.

지금 이렇게 그리라고하면 아 갑갑해 하면서 ㅋㅋ

얼굴은 오동통통한데 목이 너무 가느네요.

실제 사람이 저렇다면.. 부러지것네 ㅋ

 

 

 

 

완성? 입니다.

펜터치가 들어가야되겠네요..

역시 전 회화과가 아니라 만화과인가봐요.

펜터치가 없으면 볼륨감이 전혀 없으니. 나 원…


신고